::†그린필드:: God bless you!
 Loading... 
Close

생일맞은 회원들

 
 
 

 

  

  

 
        

제목: 아름다운 이야기
이름: * http://cafe.daum.net/namhunghome


등록일: 2009-04-16 16:26
조회수: 1314 / 추천수: 1
 















  
  ***  아름다운 이야기   ***

한 여인이 집 밖으로 나왔다.
그녀의 정원 앞에 앉아 있는 하얗고 긴 수염을 가진
3명의 노인을 보았다.

그녀는 그들을 잘 알지 못했다.
그녀가 말하길,
나는 당신들을 잘 몰라요.
그러나 당신들은 많이 배고파 보이는군요.
저희 집에 들어 오셔서 뭔가를 좀 드시지요'

집에 남자가 있습니까?
'아니요.외출중입니다'
그렇다면 우리는 들어 갈 수 없습니다'
그들이 대답하였다.

저녁이 되어 남편이 집에 돌아 왔다.
그녀는 남편에게 일어난 일을 이야기하였고
남편은 '그들에게 가서
내가 집에 돌아 왔다고 말하고
그들을 안으로 모시라'고 하였다.

부인은 밖으로 나갔고 그 노인들을
안으로 들라 초대하였다
그들이 대답하길,
우리는 함께 집으로 들어 가지 않는다'
라고 하였다.
'왜죠?' 그녀가 물었다.
노인중 한 사람이 설명하였다.

'내 이름은 부(富)'입니다.
다른 친구들을 가리키며
'저 친구의 이름은 성공(成功)'이고,
다른 친구의 이름은 사랑(Love)입니다.
그리고 부연 설명하기를,
'자, 이제 집에 들어 가셔서 남편과 상의하세요.

우리 셋중에 누가
당신의 집에 거하기를 원하는 지.'
부인은 집에 들어가 그들이 한 말을
남편에게 이야기했고
그녀의 남편은 매우 즐거워했다.

'굉장하네.'  우리 '부'를 초대합시다.
그를 안으로 들게해 우리 집을 부로 가득 채웁시다.'
부인은 동의하지 않았다.

'여보, 왜 '성공'을 초대하지 않으세요?'
그들의 며느리가 집 구석에서
그들의 대화를 듣고 있었다.

그 며느리가 그녀의 생각을 내 놓았다.
'사랑을 초대하는 것이 더 낫지 않을까요?
그러면 우리집이 사랑으로 가득 차게 되잖아요'

우리 며느리의 조언을 받아 들입시다
남편이 부인에게 말했다.
'밖에 나가 '사랑'을 우리의 손님으로 맞아 들입시다'

부인이 밖으로 나가 세 노인에게 물었다.
어느 분이 '사랑'이세요?
저희 집으로 드시지요'
'사랑'이 일어나 집안으로 걸어 가기 시작했다.

다른 두 사람(부와 성공)도 일어나
그를 따르기 시작했다.
놀라서 그 부인이 부와 성공에게 물었다.
'저는 단지 '사랑'만을 초대했는데요.
두 분은 왜 따라 들어 오시죠? '
두 노인이 같이 대답했다.
'만일, 당신이 부 또는 성공을 초대했다면,
우리 중 다른 두 사람은 밖에 그냥 있었을거예요.

그러나 당신은 '사랑'을 초대했고,
사랑이 가는 어느 곳에나
우리 부와 성공은 그 사랑을 따르지요.

사랑이 있는 곳,
어디에도 또한 '부'와 '성공'이 있지요'

좋은 글  중에서...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281
 
 어느 노점상 아줌마의 행복 1 2010-02-27 0 1334
280
 
 아직 업어드리지도 못했는데... 2010-05-03 0 1214
279
 
 아이의 눈 2009-09-14 0 1502
278
 
 아이슬란드 MTB 라이딩 2015-12-04 53 2045
277
 
 아버지! 2006-06-28 4 1389
276
 
 아버지 2 2011-01-22 2 1324
275
 
 아리랑의 숨겨진 이야기 * 아리랑이 찬송가로 불린다. 1 2010-11-22 0 1321
274
 
 아름답게 늙는 지혜 2010-11-13 0 1404
 
 아름다운 이야기 1 2009-04-16 1 1314
272
 
 아름다운 약속을 하는 사람 3 2005-08-03 5 1394
271
 
 아름다운 설악산의 단풍 2004-11-09 1 1267
270
 
 아름다운 삶을 여는 마음으로 2009-08-08 1 1227
269
 
 아름다운 모습 1 2009-11-20 1 1207
268
 
 아름다운 마음 무료로 드립니다. 1 2006-09-05 4 1267
267
 
 아름다운 내장산의 단풍 1 2004-11-09 1 1342
266
  최선향
 아담과 하와의 만남부터 예수님과 나의 만남까지... 1 2004-11-04 2 1547
265
 
 아내를 사랑하는 표현방법 2010-08-04 1 1251
264
 
 아내를 기분 좋게 하는 말 5 2007-09-14 1 1132
      
[이전 5개]   1  .. 6   7   8   9   10  .. 21   [다음 5개]
/ skin by enFree

 up,d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