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필드:: God bless you!
 Loading... 
Close

생일맞은 회원들

 
 
 

 

  

  

 
        

제목: ☆아기 예수께 드리는 기도★
이름: * http://user.chol.com/~kds7474


등록일: 2004-12-24 18:36
조회수: 1257
 
아기 예수여
열네 시간 싸우는 채소 가게에도
먼지속에서 재봉틀을 밟는 아낙네에게도
저물도록 비늘을 벗기는 생선집에도
빨래처럼 늘어진 세탁소에도
희망의 성탄종을 울려 주소서

아기예수여
아파트에 갇혀 고향그리는 노인에게도
눈먼 부모에게 버림받은 어린것들에게도
닻을 잃은 고독한 젊은이에게도
짝을 잃은 한숨의 나그네에게도
평화의 성탄종을 울려 주소서

아기예수여
몸도 아프고 마음도 지친 병실에도
시간에 몰리고 있는 실직자에게도
강도에게 혼을 빼앗긴 사람들에게도
사업에 실패한 그 빈 방에도
축복의 성탄종을 울려 주소서

아기예수여
잘못을 저질러 고민하는 자에게도
불화의 틈이 생긴 부부들에게도
등을 대고 입을 다문 친구 사이에도
무엇인가로부터 도망하고 있는 자에게도
새 출발의 성탄종을 울려 주소서

아기 예수여
황금을 찾아 삶의 방향을 잃은 자에게도
시간에 쫓겨 삶의 의미를 잃은 자에게도
욕심에 눌려 삶의 표준을 잃은 자에게도
형식에 갇혀 삶의 기쁨을 잃은 자에게도
자유의 성탄종을 울려 주소서.

아기예수여
모르면서도 아는줄로 착각하는 자에게도
바람을 잡고도 가진 줄로 착각하는 자에게도
작으면서도 신을 비웃는 자들에게도
외로우면서도 껄껄대며 넘기려는 자에게도
각성의 성탄종을 울려 주소서

아기 예수여
어둠에 잠긴 온누리에
구석구석 고루고루
그 맑은 성탄 종소리를 울려 주소서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335
 
 [감동영상] 세상에 머무는 동안 우리 모두 행복한 부부가 되었으면 하네요.......... 1 2008-10-07 1 1248
334
 
 [서각] 너는 내게 부르짖어라! 1 2011-05-13 19 2594
333
 
 [서각작품] 심화기평(心和氣平) 2011-08-14 24 2829
332
 
 "과대포장된 법정의 無所有 " 비판 2010-04-20 0 1198
331
 
 "꽃으로도 때리지 말라" 2007-10-28 2 1372
330
 
 "부부생활의 십계" 2005-04-22 2 1507
329
 
 "어머니께 1억원을 선물하세요!" 2006-07-10 1 1186
328
 
 "우리는 작은 사랑으로도 행복하다" 2006-03-17 0 1268
327
 
 '내 것은' 하나도 없다 1 2010-06-23 0 1292
326
 
 '수잔 보일'이어 12살 초등생 '자파골리' 화제 1 2009-04-24 0 1845
325
 
 '어엿한 어린이'가 되거라 2008-05-19 0 1114
324
 
 ☆ 아름다운 당신 - 정숙진 詩 ☆ 1 2005-04-22 3 1555
323
 
 ☆~* 아름다운 말 *~☆ 2005-08-23 1 1227
322
  Saturday girl
 ☆당신에게는 많습니다☆ 2004-10-12 1 1603
321
 
 ☆만나서 편한 사람☆ -용혜원- 1 2005-02-18 2 1300
 
 ☆아기 예수께 드리는 기도★ 2004-12-24 0 1257
319
 
 ★ 놀라운 자연의 신비 2011-01-29 1 1708
318
 
 ★아버지를 지계에 업고 금강산을 유람한 아들★ 1 2006-10-05 2 1339
      
 1   2   3   4   5  .. 21   [다음 5개]
/ skin by enFree

 up,d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