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필드:: God bless you!
 Loading... 
Close


생일맞은 회원들

 
 
 

 

  

  

 
        
 
배 너

내 / 용 / 보 / 기
글작성자
  [기여도 385 8.5%] 2011-09-09 14:42:40 | 조회 : 558
제      목  인터콥, 진심으로 변하고 있나?
관련링크  ||0||0
첨부파일
  35741_32209_3057.jpg (29.6 KB) Download : 0
첨부파일
  35741_32208_3057.jpg (92.3 KB) Download : 0

글자크기 + -   줄간격 + -


▲ 미주 지역 인터콥 선교 캠프에서 최바울 대표는 논란이 됐던 세대주의적 종말론 관점이 담긴 메시지를 전했다. 인터콥이 KWMA의 지도는 받지만, 변화가 없다는 지적이 일고 있다. (자료 제공 미주뉴스앤조이)


KWMA, '지도 내용 잘 수용'…현장에선 '백 투 예루살렘' 사용 등 지적

인터콥선교회(인터콥·최바울 대표)는 그간 신학의 이단성, 지역 교회(Local church)와의 마찰 문제로 많은 지적을 받아 왔다. 결국 인터콥은 지난 5월부터 소속 단체인 한국세계선교협의회(KWMA·대표회장 강승삼 목사)의 지도를 받고 있다. 최바울 대표는 인터콥이 수정한 사항을 5월 22일 KWMA에 보고했고, KWMA는 이를 토대로 8월 22일 중간 보고서를 작성해 회원 단체에 발송했다.

KWMA가 인터콥에 전달했던 지도 내용은 △KWMA가 추천한 지도 위원에게 금년 말까지 지도받을 것 △신학 특강 등 커리큘럼에 대해 지도받을 것 △인터콥 신앙고백과 신학 안내서를 만들 것 △최바울 대표의 <세계영적도해>는 유통 중인 것은 회수하고 수정판을 발행할 것 △비전스쿨 운영 세칙과 교육 내용을 공개할 것 △'백 투 예루살렘'이라는 용어 사용을 자제하고 수정할 것 △무슬림 선교 운동에 관한 적합한 용어를 개발할 것 등 8개 항목이다.


    
▲ KWMA가 인터콥에 전달한 지도 사항을 최바울 대표는 "100% 수용하겠다"고 했다. KWMA는 중간 보고서를 통해 인터콥이 지도를 잘 수용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뉴스앤조이 자료 사진)
KWMA의 지도 내용이 얼마나 잘 지켜졌는지 살펴보자.

KWMA는 인터콥에게 신앙고백을 만들어 공지할 것을 요청했다. 인터콥은 로잔언약에 기초한 '인터콥 신앙고백'을 만들어 홈페이지에 게시했다. 신앙고백에서 이단 논란이 불거졌던 '세대주의적 종말론', '양태론적 신론' 등을 지양한다고 밝혔다.

KWMA는 인터콥에게 신학 특강도 받도록 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인터콥은 김명혁 목사, 이승구 교수 등 인터콥에 대해 비판적인 지도 위원들의 신학 특강을 진행했고, 강의 본문은 홈페이지에 게시했다.

인터콥은 최바울 대표의 저서와 '백 투 예루살렘' 구호도 수정했다. 인터콥은 최 대표의 <세계영적도해>는 도입부 20쪽을 삭제하는 등 수정판을 발행하기로 했다. '백 투 예루살렘'이라는 구호도 '백 투 지저스'로 수정했고, 8월 3일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제2차 인터콥 선교 캠프부터 이를 반영한 상태다.


    
▲ 인터콥은 최 대표의 <세계영적도해> 수정판을 발행하기로 했다. '백 투 예루살렘'이라는 구호도 '백 투 지저스'로 수정해 사용한다고 밝혔다. (뉴스앤조이 자료 사진)
인터콥은 미주 지역에서 교회와 마찰을 빚어 논란이 됐던 '비전스쿨'에 관한 운영 세칙과 강의 내용도 KWMA의 지도에 따라 홈페이지에 공개했다. 비전스쿨은 인터콥 미주 지역 40개 지부에서 1년에 약 80회 이상 개최 되고 있다. 하지만 미주 교회들은 비전스쿨 참석자들이 수료 후 지역 교회와 마찰을 빚고 있다며, 중단을 촉구해 왔다.

보고서에 따르면, 인터콥은 "교회와 인터콥 훈련생 간의 마찰을 해소하기 위해, 비전스쿨 참석자들은 반드시 지역 교회 목회자들의 추천에 따라서만 받겠다. 교회론 강의 강사도 개최 지역 목회자들의 추천을 받아 결정하겠다. 지역 교회와도 협력 체제를 구축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8월 9일 30여 명의 목회자들이 인터콥 지도 위원으로 활동해 주기로 뉴욕에 모여 서명했다"고 밝혔다.

KWMA는 추가적으로 권고할 내용도 보고서에 담았다. KWMA는 "인터콥의 지향점이 교단이나 교파 형성에 있다는 의심이 생기지 않도록, 십일조는 출석 교회에 헌금하라고 권면할 것이다. 인터콥 내에서 교회적인 모임을 지양하도록 하며, 선교 사명을 충실히 감당하도록 권고하기로 한다"고 했다.

인터콥의 답변대로라면 비교적 잘 지켜지고 있다. 그러나 현장에서는 다른 이야기가 나오고 있다. 겉으로는 지키는 것처럼 하지만 실제로는 그대로라는 것이다.

지난 8월 10일 뉴욕에서 진행된 선교 캠프에서 최바울 대표는 여전히 '백 투 예루살렘'을 강조했다. (관련 기사 : '백투예루살렘' 외치는 최바울 대표) 집회 주강사로 나선 최바울 대표는 논란이 됐던 '세대주의적 종말론'이 담긴 내용의 강의를 했다. 또한 <세계영적도해>와 <백 투 예루살렘>을 읽으라고 권유했다. 입구에서는 두 책의 영문판이 판매됐다.

8월 3일과 10일에 열린 인터콥 선교 캠프 자체에 대한 지적도 있었다. 한 누리꾼은 "KWMA의 지도를 받고 있는 상황에서 인터콥이 모든 조직을 가동하여 큰 집회를 할 것이라고 예상하지 못했다. 이는 최바울 대표를 중심으로 여전히 단단하게 뭉쳐 있다고 과시하기 위한 집회 아니었냐"고 지적했다.

KWMA도 이러한 비난을 의식하고 있다. KWMA는 인터콥 문제를 좀 더 큰 그림에서 봐 주기를 당부했다. KWMA 한 관계자는 "인터콥만 잡는다고 생각하면 안 된다. 신학적 문제를 가지고 있는 단체가 인터콥뿐이라고 할 수 없다. 인터콥 문제 해결의 중간 과정을 보여 주면, 문제가 제기되는 다른 단체들도 자성하는 기회가 될 수 있다"고 했다. 또 "약속한 지도 기간은 1년이다. 변화는 빠르게 오지 않는다. 인터콥이 진지하게 변화를 받아들이고 있다면, 조금씩 변화해 갈 것이다"고 했다.

http://www.newsnjoy.or.kr/news/articleView.html?idxno=35741

[기여도 385 8.5%]

두려워 말라 내가 너와 함께 함이니라.
놀라지 말라 나는 네 하나님이 됨이니라.
내가 너를 굳세게 하리라.
참으로 너를 도와 주리라.
참으로 나의 의로운 오른손으로 너를 붙들리라.
-사41:10-



번호 c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49  ‎6형제가 6자매와 결혼을..(2012.1)이미지 12.02.11 753
148  십자가 대신 卍… 교회가 사찰로 바뀌었네이미지 12.01.28 647
147  토리노 예수님 성의는 진품이미지 12.01.06 624
146  내년 종교예산 40%가 불교, 기독교보다 20배 많아 11.12.12 579
145  미얀마, 정부 허락 없이는 성경 읽지도 못한다이미지 11.11.08 645
144  26살 미모 부인이 70세로 ‘폭삭’… 남편 결국이미지 11.10.07 700
143  외국인이 한국식당에서 놀라워하는 것이미지 11.10.05 527
142  개종 이유로 사형선고, 코란에도 위배되는 것”이미지 11.10.05 515
141  통합측, 인터콥(최바울) ‘예의주시· 참여자제’ 규정이미지 11.10.04 614
140  공지영의 “도가니”를 보는 불편 11.09.28 576
139  9.11 테러 10주년을 지나면서... 11.09.25 585
138  과연 기독교 정당 창립이 바람직한 일인가?이미지 11.09.15 519
 인터콥, 진심으로 변하고 있나?이미지 11.09.09 558
136  '짜장면’ 표준어 됐다.이미지 11.08.31 524
135  평창 2018 동계올림픽 유치를 축하합니다~!!!이미지 11.07.26 581
134  교회언론회 논평] 역시 MBC, 한탕주의의 유혹 [2] 11.04.14 504
133  부인 39명·자녀 94명 - 최대 가족 거느린 60대男이미지 [2] 11.04.01 529
132  38살 연상 할아버지와 부부가된 여성이미지 [2] 11.03.26 539
 [1][2] 3 [4][5][6][7][8][9][10]..[11] 다음글
/ skin by daerew

 up,d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