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필드:: God bless you!
 Loading... 
Close

생일맞은 회원들

 
 
 

 

  

  

 
        

내 / 용 / 보 / 기
글작성자
  [기여도 384 24.5%] 2012-12-26 19:26:51 | 조회 : 2339
제      목  하룻밤을 같이 지낸 각지역 여자들의 반응
관련링크  ||0||0

글자크기 + -   줄간격 + -


청춘 남녀가 만나
하룻밤을 같이 보낸 다음 날 아침,..
지방별로 여자들의 반응이 다르다는데...

서울여자 : "자기, 나 어땠쪄 ...???"~~ 아 ~ 잉 ^^*

충청도 여자 : "몰러유, 책임져유..."

경상도 여자 : "지는 이제 당신 꺼라예."

강원도 여자 : "집에서 쫓겨 나유..."

평안도 여자 : "종간나르새끼. 나래 책임지라우!"

함경도 여자 : "어찌 하겠음둥? 이 간나새끼, 책임져야 하지 않슴메?"

그럼 전라도 여자는? * * * * * * 일단 신발 한쪽을 탁탁 털고 일어서며 하는 말이 :  앞장서! 느그 집 워디여?

[기여도 384 24.5%]

두려워 말라 내가 너와 함께 함이니라.
놀라지 말라 나는 네 하나님이 됨이니라.
내가 너를 굳세게 하리라.
참으로 너를 도와 주리라.
참으로 나의 의로운 오른손으로 너를 붙들리라.
-사41:10-



번호 c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467  한국 귀신별 대처방법 ^^ [2] 06.07.30 2863
466  한 젊은 목사의 장례식 인도 18.07.01 694
465  한 번만 더 17.05.06 2384
464  한 눈 팔지 맙시다.^^* [1] 07.02.14 3269
463  하와이 가는 다리 07.04.27 2506
 하룻밤을 같이 지낸 각지역 여자들의 반응 12.12.26 2339
461  하루에 소주 한 병씩이면... [3] 애주가 06.05.18 2926
460  하드 디스크의 엽기적 기도문 06.12.20 2475
459  하나님의 유모어 [1] 08.05.22 1931
458  하나님과 과학자 07.01.31 2429
457  하나님! 농담으로 해 본 말인데 뭘그리 노하십니까? [1] 08.05.28 1904
456  피곤한 이유 [2] 07.12.29 1892
455  포청천 라헬 04.10.13 2960
454  평화의 기도 - 사투리 버젼 총집합 金東植 04.11.10 3232
453  파리 너 잘났다 18.06.20 686
452  틀린 문제 16.05.12 2139
451  택시기사가 자꾸 말을 걸 때 대처법 18.06.27 692
450  택시 요금 11.08.12 2308
 [1] 2 [3][4][5]..[27] 다음글
/ skin by daerew

 up,d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