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필드:: God bless you!
 Loading... 
Close

생일맞은 회원들

 
 
 

 

  

  

 
        

내 / 용 / 보 / 기
글작성자
  [기여도 380 17.5%] 2017-05-20 22:37:04 | 조회 : 519
제      목  계란 판 돈

글자크기 + -   줄간격 + -


어떤 전도사님이 결혼을 했다.

신혼방에 들어서서 짐을 정리하다가 사모님의 가방에서 조그만 통을 발견했다.

궁금해서 사모님께 물었다.
"이게 뭐요?"

그러자 사모님은 말했다.

"다른것은 몰라도 이것만은 절대 열어보시면 안돼요, 알았죠?"



전도사님은 궁금했지만 워낙 완강하게 말리는통에 알았다고 약속했다.

그런 후 잊어버리고 세월이 20년이 흘렀다.

20년간 목회 하면서 어느 날 이사를 하게되어 짐을 정리하다가, 20년 전의 그 통을 우연히 발견하였다.

목사님은 속으로 "이제는 20년이나 지났는데 설마 괜찮겠지" 하며 살짝 통을 열어봤다.

그런데 그 안에는 현금 200만원 과 계란 3개가 들어있는게 아닌가,

너무 궁금해서 사모님께 사실을 말하고 물었다.

"도대체 이게 뭐요?"


사모님은 절대 열어보지 말랬는데 열어보았다고 원망하면서 마지못해 이야기를 해 주겠다고 하면서 말했다.



"좋아요, 이제는 말씀드리죠,

당신이 저와 결혼 후에 교회에서 설교 하실 때, 제가 졸음이 오면 그 때마다 계란을 하나씩 모았어요"



그러자 목사님은 매우 기분이 좋았다.

"그래? 20년동안 내가 3번 밖에는 졸음이 오는 설교를 하지 않았어?, 그런데 그 돈은 뭐지?"

그러자 사모님이 머뭇거리며 대답했다.

.."계란 판 돈요"

[기여도 380 17.5%]

두려워 말라 내가 너와 함께 함이니라.
놀라지 말라 나는 네 하나님이 됨이니라.
내가 너를 굳세게 하리라.
참으로 너를 도와 주리라.
참으로 나의 의로운 오른손으로 너를 붙들리라.
-사41:10-



번호 c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424  건강비결 17.07.01 385
423  세대별 노숙자 17.07.01 385
422  직업별 자녀들의 성적을 올리는 법 17.05.20 553
421  일명 “없다” 시리즈 17.05.20 551
 계란 판 돈 17.05.20 519
419  공짜가 어딨어! 17.05.20 512
418  약속은 지켰어 17.05.20 488
417  호랑이와 예쁜 언니 17.05.06 580
416  한 번만 더 17.05.06 578
415  회초리 세대차이 17.05.06 609
414  코 좀 그만 푸시죠! 17.05.01 512
413  여자와 변호사 대결 17.05.01 483
412  친 아들과 데려온 아들 17.05.01 501
411  아빠 성적표 17.05.01 477
410  복잡한 자장면 주문 처리법 17.05.01 452
409  진로가 참이슬로 16.12.09 683
408  아재개그 16.09.02 770
407  욕심은 화의 근원 16.08.31 778
  1 [2][3][4][5]..[24] 다음글
/ skin by daerew

 up,d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