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필드:: God bless you!
 Loading... 
Close


생일맞은 회원들

 
 
 

 

  

  

 
        
 
배 너

내 / 용 / 보 / 기
글작성자
  [기여도 384 24.5%] 2009-04-16 00:21:59 | 조회 : 1484
제      목  늙은 말이 길을 안다!

글자크기 + -   줄간격 + -


제나라 환공이 오랑캐를 토벌하고 돌아올 때 고죽국(孤竹國)을 지나다 큰 강을 만났다.
강의 깊이를 알 수 없어 건너지 못하고 있는데 날도 어두워져 방향을 잃고 말았다.
이때 관중이 나서서 말했다.

“늙은 말이 길을 알고 있을 겁니다.”

그러고 나서 늙은 말 한 마리를 끌어와 대군의 앞에 세웠다.
대군은 그 늙은 말이 가는 대로 가만히 뒤를 따라갔고, 마침내 길을 찾았다.

또 한 번은 산속을 행군하다 식수가 떨어져 버렸다.
이때 습붕(濕朋)이 환공에게 아뢰었다.

“개미들은 겨울에는 산 남쪽에 살다가 여름에는 산 북쪽으로 옮겨 갑니다.
개미굴은 겉에서 보면 크기가 한 촌도 안 되지만,
안으로는 일고여덟 척까지 들어가 있고 반드시 수원과 맞닿아 있습니다.”

병사들이 즉시 개미굴을 찾아 파 들어갔고, 수원을 찾아낼 수 있었다.

▶풍몽룡(홍성민 역) 《지경(智經)》(청림출판, 2003), 378쪽◀

밤에 깜깜한 산길을 간다고 할 때
경험이 있는 사람의 뒤를 따라 가면
안전하게 목적지에 닿을 수 잇지만,
그렇지 않으면 위험을 만나게 됩니다.

중년의 선동렬 감독보다,
젊은 류현진 선수가 공은 더 잘 던지겠지만,
감독직은, 투수의 경험과 야구의 경험과
인생의 경험이 있는 사람만이 할 수 있습니다.

[기여도 384 24.5%]

두려워 말라 내가 너와 함께 함이니라.
놀라지 말라 나는 네 하나님이 됨이니라.
내가 너를 굳세게 하리라.
참으로 너를 도와 주리라.
참으로 나의 의로운 오른손으로 너를 붙들리라.
-사41:10-



번호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365  한계는 스스로 만들어낸 발명품 10.03.05 1378
364  팀워크는 ‘펭귄의 부리’와 같다 10.02.04 1410
363  멋진 휴가를 보내려면... 09.08.08 1398
362  나의 역경은 정말 축복이었습니다. 09.08.07 1468
361  말이 갖는 세 가지 힘 09.06.12 1569
360  마음이 비뚤어진 사람은 그 행실로 쓴 맛을 본다. [2] 09.04.24 1522
 늙은 말이 길을 안다! 09.04.16 1484
358  베풀기 시작하라! 09.03.17 1483
357  "그는 환자가 아니다" 09.02.05 1569
356  스승님의 마음[이종수 외과의사의 이야기]이미지 09.01.08 2531
355  사는 방식 08.11.06 1699
354  당연히 노여워해야 할 일에 대해서 08.09.03 1484
353  그대 인생의 주인은 자신입니다. 08.08.04 1541
352  400년전의 편지이미지 08.07.21 1843
351  인생에서 반드시 극복해야하는 10가지 08.06.11 1626
350  자신의 약점을 인정하는 용기 [2] 08.03.10 1493
349  도파민과 아드레날린 08.03.01 1473
348  문화와 역사 08.02.25 1425
 [1][2][3] 4 [5]..[24] 다음글
/ skin by daerew

 up,d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