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필드:: God bless you!
 Loading... 
Close


생일맞은 회원들

 
 
 

 

  

  

 
        
 
배 너

내 / 용 / 보 / 기
글작성자
  [기여도 384 14.5%] 2010-03-18 09:30:38 | 조회 : 1429
제      목  엇갈린 보고

글자크기 + -   줄간격 + -


1590년 3월에 보낸 통신사 3명이 1591년 3월에 복명했다.
황윤길이 정사였고 김성일이 부사였고 허성은 서장관이었다.
복명의 내용은 엇갈렸다.
황윤길은 일본이 곧 쳐들어올 것이니 대비가 필요하다고 보고했다.
김성일은 도요토미 히데요시는 그 같은 대전쟁을 수행할 만한 위인이 아니라고 보고했다.
조정은 김성일의 보고를 따랐다.
황윤길은 서인이었고 김성일은 동인이었다.

▶김훈, ≪칼의 노래 1≫((주)생각의 나무, 2001), 209쪽◀

황윤길과 김성일의 보고가 각기
자기 소신에서 나온 것이었다면 괜찮습니다만
다른 편과 같은 의견을 낼 수 없어서
반대 의견을 냈다면 그것은 큰 문제입니다.

"비록 반대파이지만 그 견해는 맞다!"
이렇게 말할 수 있어야 대인일 것입니다.
자기 당의 '당론'을 위해서 사실을 왜곡하면
역사의 재앙을 피할 수 없습니다.

[기여도 384 14.5%]

두려워 말라 내가 너와 함께 함이니라.
놀라지 말라 나는 네 하나님이 됨이니라.
내가 너를 굳세게 하리라.
참으로 너를 도와 주리라.
참으로 나의 의로운 오른손으로 너를 붙들리라.
-사41:10-



번호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383  서울역 후레쉬 몹(Flash Mob)동영상 12.05.10 2136
382  새는 바람이 가장 강하게 부는 날 집을 짓는다. 12.04.30 1798
381  실패의 최대 원인은 결단력의 결여다. 12.04.16 1877
380  최악의 고난 속에서 역사적 작품이 탄생했다.[펌] 12.02.16 1668
379  上海萬博의 놀라움-동영상 12.01.06 1849
378  가르치며 배우는 교학상장(敎學相長)의 지혜 11.09.29 1624
377  대화(dialogue)와 논쟁(debate)의 차이점 11.09.14 1565
376  고통을 참으며 일하는 사람은 업적을 남길 수 없다. 11.08.16 1492
375  이기적이지 않은 기도생활 11.07.18 1596
374  풍요로운 삶을 위한 7가지 지혜 10.10.09 1611
373  헤드헌터가 주목하는 사람은? 10.09.06 1674
372  손가락이 다섯개인 이유 10.07.08 1410
371  실천해야 할 삶의 지혜 28가지 10.06.11 1437
370  남자들은 고분고분한 여자를 좋아할까? 10.05.19 1271
369  우생마사(牛生馬死)의 교훈 10.04.28 1458
368  행복한 삶을 살지 못하는 10가지 이유 10.03.20 1625
367  시간의 소중함 10.03.18 1443
 엇갈린 보고 10.03.18 1429
 [1][2] 3 [4][5]..[24] 다음글
/ skin by daerew

 up,d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