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필드:: God bless you!
 
 
 

 

  

  

 
     

장인어른 내외분 다녀가셨습니다.
대구 칠곡에 평소에 고마운 분이 계셨는데
부인되신 분이 많이 편찮으셔서 심방(?)을 오신게죠.^^*
잘 대접해 드리지도 못하고 보내드립니다.ㅜㅜ
대신에 안계까지 모셔다 드리기는 했습니다.ㅎ
가는 길에 고맙다며 기어이 점심을 사신다기에
맛있는 매기탕을 한 그릇 먹으면서 직었습니다.

 

이 게시물의 짧은 주소 : https://bit.ly/u0AFfV
              
제목: 장인어른 내외분 다녀가셨습니다.]

울처가집


사진가: * http://minihp.cyworld.nate.com/pims/main/pims_main.asp?tid=28476473

등록일: 2004-10-11 17:24
조회수: 2278 / 추천수: 14


041011_005.jpg (109.9 KB)
  2004-10-21 15:38:13 [삭제]
찍이죠 오타 발견 수정 요망 허허허
갑자기 눈물이 어어어어어엉~~~ ㅜ.ㅜ
  2004-10-21 18:17:44
캬캬캬 뉘신지 모르지만...눈물 나도록 고맙습니다. ^^*
여러분! 마지막 줄 "맛있는 매기탕을 한 그릇 먹으면서 직었습니다." 에서
직었습니다. 를 --> 찍었습니다. 로 수정해서 읽어주세욤 ㅋㅋ
  2004-11-08 13:57:00 [삭제]
으무핫하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전체   상은이네 (193)   하은이네 (3)   상규네 (4)   울부모님 (30)   울처가집 (14)   울외가집 (6)
정렬방법: 등록순 | 날짜순 | 조회순 | 추천순
2010년 처갓집

울처가집
h:2701 c:2 v:119
2010-09-24 20:08
장인어른 칠순잔치

울처가집
h:2536 c:2 v:64
2010-03-29 12:05
장모님 생신(2012.1)

울처가집
h:2490 v:93
2012-03-21 17:21
장인어른 모시고...

울처가집
h:2438 c:9 v:70
2008-07-26 15:58
장모님 생신

울처가집
h:2359 v:19
2009-02-10 16:23
처갓집을 찾아서...

울처가집
h:2312 c:2 v:13
2009-06-26 18:23
부지런한 아내.고마운 아내...

울처가집
h:2298 v:19
2005-06-24 23:32
장인어른 내외분 다녀가셨습니다.

울처가집
h:2278 c:3 v:14
2004-10-11 17:24
1    2  
    

 up,down